HOME > 자료실 > 교회앨범

교회앨범

제목
19.07.07 침례식
(작성자: 관리자 )


 








19.07.07 대구강북교회 침례식이 있었습니다.

주선옥 모친님 과 
이경애 자매님. 
이윤애 자매님께서 
주님의 품에 강북교회에 지체로 더해지셨습니다.
세분의 침례식을 바라보며 기쁨의 눈물 참 많이들 흘리셨습니다.
거동도 불편하신 90세의 주선옥 모친님께서 침례 받으실땐 그 마음이 더 크게 울렸구요..

상징이라고만 하기엔..
주님안에 주님과 함께 죽고자 하는 그 순종의 몸짓에 깊은 감명을 받고 
오래오래 여운이 남을 듯 합니다. 

사랑합니다. 주님의 이름으로 심장으로 ..^^




 대구강북교회 형제교회 소식을 전합니다.
( 2019-07-09 15:23:00 조회:331 )
이 름 비밀번호 ※ 댓글은 한글 1,000자 / 영문 2,000자 까지 입력 가능합니다

김순이 자매님 친정아버님께 전하는 복음

지난 목요일 김순이 자매님의 친정아버지께서 뇌경색으로 쓰러지셨습니다. 경북 영주에서 홀로 사시는 할아버지께서 뇌경색으로 쓰러지고 그나마 아주 아주 자그만한 기력과 움직임만이 가능함으로 주어진 은혜속에 방을 기고 헤매고 온몸으로 전화를 할 수 있었다 합니다. 아들에게 연결된 전화에서..

2019-09-24 14:27:45

2019.09.22 주일 간증집회

(박영은 / 정혜미 자매님) 영상은 간증 페이지에 있습니다. /html/sub.php?sub=s02_4&style=content&num=4&page=1

2019-09-23 11:44:25

대구강북교회 190818 주일 간증 찬송

대구강북교회 형제회 특송이 있었습니다. 찬송가 412장 내영혼의 그윽히 깊은데서~ 형제회 찬송 동영상 보기 청년자매 서수정자매님 플룻특송 : 사명 동영상 바로보기 주일 오후 간증 집회. 서기범 형제님. 김미영 자매님. 임영실 자매님. 최용훈 형제님 구원간증 서기범 형제님김미영 자매님임..

2019-08-19 14:39:40

형제회 자매회 점심 식사 교제 모임 20190815

대구강북교회 형제회 자매회 점심 식사 교제시간이 마련되었습니다. 휴일이라 가족과 함께 오붓한 시간을 보내시며 정을 돈독히 하기도 하고,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산업현장에서 열심히 일하시기도 하고, 휴일에도 계획되어진 주님의 쓰임 가운데 행하시기도 하고 해서 다같이 모일 수는 없었지만.. ..

2019-08-15 21:30:06

190721 주일 스크랩

[청년 학생 특송] [장학진 형제님 간증] (녹음파일은 밴드에 있습니다.) 가족캠프 (수양회) [형제 회의] [두렙돈 카페 보고: 박보미자매님~] 보고 감사합니다. No 잔돈 ^^ 수입 인상적이었습니다. ​[자매회 특송] 격세지감이랄까요.. 상전벽해라고 할까요.. ㅠㅠ 그저.. 주님의 은혜라고 고백하..

2019-07-22 13:07:46

190714 주일 형제회의 및 교제시간

이헌수 형제님. 임덕준 자매님내외분 사진을 대문으로 걸어봤습니다. 그래야만 할것같네요.ㅎㅎ이헌수 형제님의 귀한 간증 감사합니다. [아래는 유진대 형제님 글입니다.] 오늘 형제회모임에이헌수형제님께서 간증을해주셨어요. 70년대 초에, 알고 보니 형제모임 초창기에우리 모임에서 받으신 구원과..

2019-07-15 13:30:40

2019.07.11 목요모임 (김광락형님댁)

경산 부적길을 나서 사동 솔숲길을 돌아 어젠 칠곡을 찍었습니다. ^^ 김광락 형님댁에서 목요모임을 가졌습니다. 서금주 모친님~ 불편하신 몸으로 상차리신다고 고생많으셨습니다. ^^ 가까운 어느날엔 김천 김미영 자매님깨서 준비중이시다 들었습니다. 그보다 먼저가 될지 후-일이 될진 몰라도 지금의..

2019-07-12 16:47:07

19.07.07 침례식

19.07.07 대구강북교회 침례식이 있었습니다.주선옥 모친님 과 이경애 자매님. 이윤애 자매님께서 주님의 품에 강북교회에 지체로 더해지셨습니다.세분의 침례식을 바라보며 기쁨의 눈물 참 많이들 흘리셨습니다.거동도 불편하신 90세의 주선옥 모친님께서 침례 받으실땐 그 마음이 더 크게 울렸구요..

2019-07-09 15:23:00

울진 조창식 형제님 댁 방문 2019.06.06

연신 머리를 조아리시는 주선옥 어머님..긴 여운이 남습니다. 먼길을 찾아와주었다고 하나님께 잇달아 자꾸 감사의 기도를 드리며 함께모인 형제자매님들께도 감사를 드리는 모습이 사진처럼 뇌리와 가슴에 고스란히 박혀 있습니다. 매주 먼길을 오셔서 함께 주님께 예배를 드리는 조창식 형님 이경숙..

2019-06-07 11:16:47

  1 2 3 4 5 6 7 8 9 10